조회 수 12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이시각해외.png

 미국 의회의 추가 부양 패키지 협상이 진전을 보이지 않고 있다는 한 상원 고위 관계자의 발언이 전해진 뒤 리스크 수요가 위축되면서 달러가 11일(현지시간) 강세를 나타낸 반면 유로는 초반의 상승분을 반납했다. 미국 부양책 합의에 대한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11일(현지시간) S&P500ㆍ다우지수가 하락 마감해 7일 연속 상승세가 중단됐다.

미국 국채 수익률이 11일(현지시간) 사상 최대 규모의 10년물 발행을 하루 앞두고 1개월래 최고치로 상승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는 가운데 빠른 부양책 실시에 대한 희망이 줄어들면서 유가가 11일(현지시간) 약 1% 하락했다. 미국 백악관과 민주당 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부양책 논의 교착상태가 11일(현지시간) 나흘째 이어졌다.

구리 가격이 미-중 관계 악화와 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 타격 우려로 하락했다.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가 11일(현지시간) 자신의 러닝메이트, 부통령 후보로 카말라 해리스 캘리포니아주 상원의원을 선정했다. 바이든이 당선되면 해리스는 미국 역사상 첫 흑인 여성 부통령이 된다.

경제지표 호조로 리스크 심리가 살아나면서 금값이 11일(현지시간) 5% 이상 하락해 7년래 최대 일일 하락폭을 기록했다. 


정보제공시 100p 지급

복사 붙혀 넣기 자제 부탁드립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
CLOSE